100년사 바로가기
사진갤러리
   

비번분실
  홍성초등 남57,여48회
커뮤니티


재향회장  유병천
  010-3481-0216
재향총무  최동영
   010-9292-9322

재경회장  박세흥
  010-4384-6011
재경총무  강현자
  010-4606-8971
동영친구가 카톡으로 보낸 글(배려와 균형 )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작성자 박세흥        
작성일 2020/01/08
ㆍ조회: 33  
동영친구가 카톡으로 보낸 글(배려와 균형 )
💕 배려와 균형 💔

옛날에 기어다니는 앉은뱅이가 있었습니다.
추운 겨울밤이면 얼어 죽지 않으려고 남의집 굴뚝을 끌어안고 밤을 보내고, 낮에는 장터를
돌아 다니며 빌어 먹으며 살아 갔습니다.
그러다 어느날 장터에서 구걸하는 맹인을 만났습니다.

동병상련의 아픔이 있었기에 두사람은 끌어
안고 울면서 같이 살기로 하였습니다.

앉은뱅이는 맹인에게 자기를 업으면 길을 안내하겠다고 하였지요.

맹인이 앉은뱅이를 엎고 장터에 나타나면, 서로 돕는 모습이 보기가 좋았던 사람들은 두사람에게 넉넉한 인심을 보냈습니다.

그러자 빌어먹고 살지만 예전 보다는 살기가
좋아 졌지요.

보는 놈이 똑똑하다고 하더니, 점차 앉은뱅이는 맛있는 음식은 골라먹고 맹인에게는 음식을 조금만 나누어 주다가 보니 앉은뱅이는 점점 무거워지고, 맹인은 점점 약해져 갔습니다.

어느날 두사람은 시골 논길을 가다가 맹인이 힘이 빠져 쓰러지면서 두사람 모두 도랑에 쳐박혀 죽게 되었습니다.

우리도 마찬가지 입니다. 똑똑하고 능력있다고 베풀지 않고 혼자만 배를 채우다 보면 앉은뱅이의 실수를 할수가 있습니다.

우리도 균형을 잃으면 공멸 할수 있습니다.

식사 후,
적극적으로 밥값을 계산하는 이는 돈이 많아서 그런 것이 아니라 돈보다 관계를 더 중히 생각하기 때문이고

일할 때,
주도적으로 하는 이는..
바보스러워서 그런 게 아니라..
책임이라는 것을 알기 때문이고..

다툰 후,
먼저 사과하는 이는..
잘못해서 그러는게 아니라
당신을 아끼기 때문입니다..

늘,
나를 도와주려는 이는 빚진 게 있어서
그런 게 아니라 진정한 친구로 생각하기
때문이며..

늘,
카톡이나 안부를 보내주는  이는 한가하고
할 일이 없어서 그러는 게 아니라
마음 속에 늘 당신을 두고 있기 때문 입니다...
  0
5000
FILE #1 .
FILE #2 .
FILE #3 .
FILE #4 .
FILE #5 .
FILE #6 .
FILE #7 .
FILE #8 .
FILE #9 .
FILE #10 .
윗글 우리 어렸을 때 시골의 풍경들
아래글 동영친구가 카톡으로 보낸 글(이 세상에서 제일 중요한 사람)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동창연락처 미확인 명단 [16]+6 관리자 2010/11/02 4630
재경 동창회 회칙 박세흥 2012/03/31 4787
689 동영친구가 카톡으로 보낸 글(덕목 ) 박세흥 2020/01/19 16
688 우리 어렸을 때 시골의 풍경들 박세흥 2020/01/10 36
687 동영친구가 카톡으로 보낸 글(배려와 균형 ) 박세흥 2020/01/08 33
686 동영친구가 카톡으로 보낸 글(이 세상에서 제일 중요한 사람) 박세흥 2020/01/08 34
685 2가지 얘기 박세흥 2020/01/06 33
684 운대친구가 카톡으로 보낸 동영상(12월의 편지) 박세흥 2019/12/28 40
683 의미있는 두가지 얘기 박세흥 2019/12/18 69
682 동영친구가 카톡으로 보낸 글(좋은 친구) 박세흥 2019/12/15 39
681 현원친구가 카톡으로 보낸 글(유모 모음) 박세흥 2019/12/15 42
680 동영친구가 카톡으로 보낸 글(브라질 쌈바축제) 박세흥 2019/12/15 40
679 2019년 재경홍성초등5748 송년회 박세흥 2019/11/20 73
678 세가지 얘기 박세흥 2019/10/19 131
677 김현원 친구한데 받은 카톡글 박세흥 2019/10/19 124
676 2019년 가을소풍(선유도) 지출내역 박세흥 2019/10/13 143
675 길섭친구가 보낸 카톡글 박세흥 2019/08/23 201
674 유머로 배우는 역사 박세흥 2019/08/11 206
673 박정희와 김일성의 가족사진 박세흥 2019/07/25 282
672 개의 여러가지 표정들 박세흥 2019/07/09 267
671 한국인이라면 꼭 읽어보길 바래며 박세흥 2019/07/08 283
670 아내의 7 종류 박세흥 2019/07/07 256
669 변강쇠의 정력 박세흥 2019/07/07 246
668 6.25 전쟁의 5가지 기적들(김진홍 목사) 박세흥 2019/06/29 266
667 대한민국에서 남자로 사는 불편함 박세흥 2019/06/18 295
12345678910,,,28
홍성초등학교 남57회,여48회 동창회
관리자 이택구, tg5457@naver.com